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구원의 은혜를 기억하라.
    교회력에 따른 본문 중심 설교 2019.08.11 11:00

    성령감림절 후 9주(2019. 8. 11.)

    출애굽기 13장 1~6절

    구원의 은혜를 기억하라.

     

    가. 구원의 은혜를 기억해야 한다.

    {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애굽에서 종 되었던 집에서 나온 이날을 기억하여라. 여호와께서 강한 손으로 너희를 그곳에서 이끌어 내셨기 때문이다}(3절).

     

    본문은 이스라엘의 출애굽 사건이 하나님의 은혜라는 사실을 기억하라는 말씀입니다. 모세는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애굽에서부터’(밈미츠라임) 그리고 ‘그 집에서부터’(밉베트) ‘완전히 이끌어 내셨다’(야차)라고 상기시켰습니다.

     

    이스라엘을 애굽의 손아귀에서 구출하신 분은 전능하신 하나님이십니다. 구원은 하나님이 행하신 일입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자손이 부르짖는 소리를 들으셨지만 단지 이스라엘이 부르짖었다고 구원해 주신 것은 아닙니다. 하나님이 긍휼히 여기시고 구원하시고자 하셨기 때문에 강한 손을 펼치신 것입니다.

     

    우리같은 죄인이 구원 받은 것도 마찬가지입니다. 바울은 “그리스도가 허물과 죄로 죽었던 너희를 살리셨도다”(엡2:1)라고 하면서, “너희는 그 은혜에 의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았으니 이것은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엡2:8)고 하였습니다. 구원은 하나님의 주권에 달린 것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이 행하시는 구원의 은혜를 늘 기억해야 하겠습니다.

     

    나. 여호와의 절기를 가볍게 보면 안된다.

    {너희는 이레 동안 누룩 없는 빵을 먹고, 이렛날에는 여호와께 절기가 되게 하라}(6절).

     

    하나님은 이레 동안 무교병을 먹으며 무교절을 지키라고 명하셨습니다. 무교병은 애굽에서 탈출하기 전 급박했던 상황에서 먹던 음식이었습니다. “그들이 애굽으로부터 가지고 나온 발교되지 못한 반죽으로 무교병을 구웠으니 이는 그들이 애굽에서 쫓겨나므로 지체할 수 없었음이며 아무 양식도 준비하지 못하였음이었더라”(출12:39).

     

    무교병을 하루도 아니고 칠일 동안 먹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하나님은 칠일 동안 그런 음식을 먹으면서 애굽 탈출의 날을 회상하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기를 바라셨습니다. 단순히 잘 먹고 쉬는 날로 만든 것이 아닙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지켜야 할 무교절, 맥추절, 수장절 등 세 번의 절기는 그들이 만든 날이 아닙니다. 여호와께서 정하신 절기입니다. 애굽에서의 고통을 잊어버리지 말고 은혜를 기억하라고 하나님이 친히 이스라엘에게 제정해 주셨습니다. 구원 받은 백성은 절기를 주신 하나님의 뜻을 되새기며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는 것이 마땅합니다(출23:15).

     

    다. 하나님의 백성답게 구별되게 살아라.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 태에서 처음 나온 것은 모두 거룩하게 구별하여라. 사람이나 짐승이나 그것은 내 것이다}(2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아마르) 이르시되(다바르)”라고 하고 그 다음에는 출애굽하게 하신 하나님의 목적을 말씀하십니다.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태에서 처음 난 모든 것은 다 거룩히 구별하여 내게 돌리라”고 하셨습니다. 구원의 목적은 하나님의 택함 받은 백성으로서 거룩하게 살도록 하심입니다.

     

    “태에서 처음 난 것을 다 구별하라”고 했다고 맏아들만 구별하라는 뜻은 아닙니다. “이는 다 내 것이니라”라고 하셨습니다. 우리가 십일조를 드리는 것은 모든 물질이 하나님의 것임을 인정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주일을 지키는 것은 모든 시간이 하나님의 것임을 인정하는 것입니다. 이렇듯 태에서 난 모든 생명이 하나님의 소유입니다. 구원은 하나님의 백성으로 불러주신 것이고, 율법은 하나님의 백성답게 살도록 주신 방편입니다.

     

    무교절을 지키라고 하신 것도 거룩한 백성으로 살도록 절기의 방편을 주신 것입니다. “너희는 거룩하라. 이는 나 여호와 너희 하나님이 거룩함이라”(레19:2). “하나님이 우리를 부르심은 부정하게 하심이 아니요 거룩하게 하심이라”(살전4:7). 우리는 하나님의 백성답게 구별되게 살도록 구원의 은혜를 받았습니다.

     

    라. 거룩한 백성이 약속의 땅에서 복을 누린다.

    {여호와께서 주시겠다고 너희 조상들에게 약속하신 대로 젖과 꿀이 흐르는 땅으로 너희를 데려가실 것이다}(5절).

     

    이스라엘의 출애굽은 아빕월에 일어났습니다. ‘아빕’은 ‘곡식의 어린 이삭’이란 뜻입니다. 아빕월은 유대 달력으로 새해에 해당됩니다. 따라서 아빕월에 무교절을 지키라는 것은 구원 받은 하나님의 백성으로서 새롭게 시작하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거룩한 백성으로 이스라엘을 부르셨습니다. 이스라엘은 구원의 은혜를 늘 기억하면서 구원의 목적을 깨닫고 하나님의 백성답게 살아가야 합니다. 하나님은 그런 이스라엘이 되면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바(완료)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실 것(미완료)”이라고 하셨습니다.

     

    이스라엘이 거룩한 백성이 되면 하나님은 복을 누리게 하시지만 그렇지 못하면 가나안에서 쫓겨날 것이 암시되어 있습니다. 출애굽 했다고 끝이 아닙니다. 하나님은 약속의 땅에서 복을 누리기를 원하십니다. 구원 받은 우리도 하나님의 자녀답게 사는 것이 중요합니다. 의의 자녀로 거룩의 열매를 맺고 살면 하나님은 우리에게 완전의 복을 누리게 하실 것입니다.

    ---------------------

    본문 번역

    1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2절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 태에서 처음(베코르) 나온 것은(페테르) 모두 거룩하게 구별하여라(카테쉬 피엘 명령). 사람이나 짐승이나 그것은 내 것이다.

    3절   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애굽에서 종 되었던 집에서 나온 이날을 기억하여라(자카르 부정사). 여호와께서 강한(호제크) 손으로(키 베호제크 야드) 너희를 그곳에서 이끌어 내셨기 때문이다(야차 히피일 완료). 이날 누룩이 든 빵을(하메츠) 먹어서는 안 된다.

    4절   너희는 아빕(신선, 새싹) 월 바로 오늘 나왔다(야차 분사 능동).

    5절   여호와께서 주시겠다고 너희 조상들에게 약속하신(샤바 니팔 완료) 대로 가나안 족속, 헷 족속, 아모리 족속, 히위 족속, 여부스 족속의 땅 곧 젖과 꿀이 흐르는(주브 분사 능동) 땅으로 너희를 데려가시거든(보 히피일 미완료) 이 달에 이 예식(아보다 예배)을 지키라(아바드 완료).

    6절   너희는 이레 동안 누룩 없는 빵을 먹고, 이렛날에는 여호와께 절기가(하그 축제) 되게 하라.

     

    댓글 0

Designed by Tistory.